조희정 교수, EBS 공사창립 20주년 특별대기획 프로그램 제작 참여

청강문화산업대학교(총장=황봉성) 만화콘텐츠스쿨 웹소설창작전공 조희정 교수가 EBS 공사창립 20주년 특별대기획 프로그램 제작에 참여했습니다. EBS는 2020년 6월 20일과 21일 공사창립 20주년을 맞아 <더 체인지 The Change> 2부작 프로그램(각 100분)을 방송했습니다. <더 체인지>는 지난 코로나 100일 간의 교육 현장에 대한 생생한 기록을 통해 앞으로의 학교가 무엇을 준비하고 어떻게 대처해 나아가야 할지 청사진을 제시했습니다.

EBS 공사창립 20주년 교육대기획 <더 체인지> 1부 ⒸEBS

방송인 한석준의 진행과 함께 전국에서 모인 교사와 학생, 학부모, 교육전문가,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 배우 윤유선, 김현숙, 송길영 다음소프트 부사장 등이 출연해 코로나19로 인해 확 달라진 교육 현장의 모습과 이후의 교육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는데요,

1부 ‘우리는 어디에 있는가’에서는 전국에서 모인 학생, 학부모, 교사 13명이 코로나19로 인해 자신이 겪은 교육 현장을 생생하게 증언합니다. 교육 3주체 13명의 ‘직설 스탠딩 쇼’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또, 대한민국 최고 교육 전문가 광주과학기술원 김희삼 교수, 아이들을 사랑으로 감싸는 배우 윤유선, 한국을 사랑하는 다니엘 린데만, 워킹맘이 되어 돌아온 배우 김현숙, 온라인 개학의 기적을 이뤄낸 EBS 미래교육기획부 김한중 부장이 패널로 참석, 코로나 100일의 기록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EBS 공사창립 20주년 특별대기획 <더 체인지> 1부 다시보기

EBS 공사창립 20주년 특별대기획 <더 체인지> 2부 ⒸEBS

2부 ‘미래교육은 시작됐다’에서는 대한민국의 교육을 책임지는 교육부, EBS, 교사, 전문가들이 모여 현재를 분석하고 온라인 교육이라는 미래 교육을 진단하는 대담의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코로나 사태로 인한 대한민국 교육 환경의 변화에 대해 대한민국 교육을 책임지는 7명의 교육 전문가들이 밀도 있는 담론을 펼쳤습니다. 코로나 사태 속 교육계의 대응을 비롯해 원격수업 등 교육 현장의 변화, 원격수업 플랫폼 및 향후 에듀테크 구축 과제, 평가와 대학 입시 문제, 새로운 인재상과 대학 교육 혁신에 이르기까지, 이번 코로나 사태로 마주하게 된 디지털 교육 및 교육 패러다임의 전환 과제를 살펴보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우리 교육이 가야 할 새로운 길을 모색했는데요, 특히 2부의 마지막 부분에선 우리 나라 교육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이 메시지도 담겨 주목을 받았습니다.

EBS 공사창립 20주년 특별대기획 <더 체인지> 2부 다시보기

본 프로그램의 메인작가로 글.구성을 담당한 조희정 교수는 “영광스럽게 제가 제안한 타이틀이 EBS의 공사창립 20주년 대기획 프로그램명이 되었다. 코로나19 사태로 우리는 평범한 일상을 잃었지만 한편으론 모든 두려움을 뚫고 앞으로 나아가야만 하는 명분과 용기를 얻었다. 프로그램 제목처럼 우리는 변화했고 더욱 혁신해야 한다.”며 “방송작가인 동시에 대학에서 원격교육을 진행하며 코로나 국면에서의 교육 현장 변화를 생생하게 겪은 교수인만큼 개인의 고민과 성찰을 담아 이번 프로그램 제작에 특히 많은 열정을 기울였다. 포스트 코로나 국면에서 미래세대를 위한 교육의 방향성과 과제를 전문가들과 함께 밀도있게 고민해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 제작 소감을 밝혔습니다.(*)